logo_0_ppuri_phota

참여하는 모임의 이야기를 찾아보세요 :)

New! 뿌리북클럽 커뮤니티 클래스게시판 [인문학클래스] 인간본성의 법칙-로버트그린

  • [인문학클래스] 인간본성의 법칙-로버트그린

    작성자 참치 on 9월 22, 2021 at 9:41 오전

    P_73. 이성으로 가는 길이 고통스럽고 금욕적일 거라고 생각하지 마라. 사실 이 성이 가져다주는 힘은 굉장히 만족스럽고 즐겁다. 세상이 우리에게 제공하는 가벼운 쾌락이 아니라 깊이 있는 만족과 기쁨을 준다. 당신도 살면서 이 기분을 느껴본 적이 있다.

    .

    P_464. 늘 당신 자신이나 당신의 한계를 현실적으로 평가함으로써 과대망상의 유혹에 대처하라. 훌륭하다는 감정은 오직 일이나 업적, 사회에 대한 기여와 관련해서만 느끼도록 하라.

    .

    ‘나의 삶에 만족과 그에 따른 행복은 무엇일까? 스스로 인생의 방향을 선택하며 실천하고 있다고 자부하지만 진정으로 행복하다 말 할 수 있는가.’ 단순하고 일회적인 쾌락이 아닌, 어렵고 의미 있는 노력과 결과에서 삶의 가치를 느끼고 싶었다. 그 가치는 나에게는 ‘성취감’이며, 이번 <인간본성의 법칙>을 읽고 정리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렸지만 그만큼 원하는 내적 성장과 만족을 얻었다고 생각한다

    .

    f6c0807e53842.jpeg

    .

    현대판 <군주론>이라고 불리는 <권력의 법칙>을 저술한 저자는 인간은 절대 이성적인 존재가 아니라고 말한다. 그만큼 [인간본성의 법칙]은 500만 년에 걸쳐 진화해온 인간의 본성을 통찰력 있게 많은 분량으로 정리된 책이다. 오늘날 우리는 불과 한 세기 만에 발전된 과학과 기술을 공부하는데 인생의 오랜 시간을 투자하지만, 정작 사람에 대해서 잘 모르는 것 같다. 나 또한 그런 것이 인간관계에서 문제가 생기면 그냥 그러려니 하고 단순하게 치부하거나 내 생각대로 정리하고 끝내기 때문이다. 다소 부끄러운 점이 아닐 수 없다

    .

    7a17f82343dcf.jpeg

    .

    이 책에서 가장 중요한 한 가지를 정리하면, 인간의 이성이라는 것은 훈련과 연습을 통해서 습득되는 능력이지 모두가 타고난 성품은 아니라는 것이다. 체득된 이성을 통해 우리는 감정의 근원과 영향력을 자각하고 경계 할 수 있지만, 비이성적인 자아를 가진 사람은 자기 성찰이나 학습이 불가능하다. 그래서

    .

    “사람은 쉽게 변하지 않으며, 변화하여 성정하고 거듭나는 사람은 대단하다고 칭송할 만하다.”

    .

    인생은 내가 원하는 대로만 되지 않는다. 워낙에 많은 변수도 작용할뿐더러 의도치 않게 인간관계에서 생각보다 많은 문제가 발생하기 때문이다. 순간적으로 화를 못 참아 말실수를 할 수도 있고, 두려움에 소극적인 결단을 내리며, 타인에게 온전하게 공감하지 못해 상처받거나 줄 수 있다. 이런 일들 때문에 후회로 많은 시간을 보낸다면 이 얼마나 인생이 아깝지 아니 한가?!

    .

    ‘왜? 사람들은 내 뜻대로 움직여 주지 않는 걸까?

    .

    ‘왜? 사람들은 내 마음 같지 않을까?’

    .

    ‘왜? 사람들은 앞뒤가 다르며, 믿을 수 있는 사람은 있기는 한 것인가?’

    .

    8b360043889fd.jpeg

    .

    살다 보면 정말 사악한 사람들 때문에 억울하고 답답한 일도 많지만, 그렇다고 언제까지 남 탓만 하며 살 수는 없다. 우리 모두 내 안에 매몰되어있는 관점을 타인에 대한 통찰력과 그에 따른 깊은 공감 능력을 발휘해 소통하면, 분명히 더 나은 인간관계를 구축하고 소중한 인연을 맺어 행복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. 함께 진정으로 의미 있는 일에 도전하고 성취한다면 인생에서 깊은 만족감과 행복을 느낄 수 있다. 혼란스러운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사람과 세상을 보는 통찰력, 지혜를 깨닫게 해주는 책이기에 많은 분께 추천해 드리며 후기를 마무리합니다:~)

    .

    ps_처음으로 진행한 <인문학클래스> 이였습니다. 10주 차에 걸친 긴 시간 동안 함께 정독, 정리, 발표까지 최선을 다해 임해주신 송창민, 박상우, 김동옥, 김승현, 황은경, 강여울, 조혜진, 홍다은 님께 진심으로 감사 인사 올립니다. 덕분에 인생에서 큰 성취감을 얻어 후기를 쓰는 동안에도 행복한 인생이라는 마음을 느꼈습니다. 고맙습니다:~)

    참치 작성 2 년, 3 월 전에 1 회원 · 0 답변
  • 0 답변

아직 답글이 없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