감자의미소

  • by

작가전 시즌1 “최은영작가편” 클래스에 참여하여, “쇼코의 미소”“내게무해한사람” 을 통해
사람과 사회속 <관계>에 대해 이야기나눈 분에게 부여되는 배지

” 누군가 내 말을 들어준다는 것만으로도 위안이 될 수 있다는 걸 그때 처음 알았지 “
– 내게무해한사람 , 모래로 지은 집 中